아키웹
건설워커배너
한국인프라배너

한국 현대 건축의 거장, 김중업 다이얼로그 展 개최


 

 

한국 현대 건축의 신화적 인물인 건축가 김중업을 조망할 수 있는 건축 전시회 ‘김중업 다이얼로그’전이 국립현대미술관 과천관2전시실 및 중앙홀에서 열린다.

김중업의 타계 30주기를 기념하기 위해 마련된 ‘김중업 다이얼로그’전에서는 예술과 건축의 관계를 매개로 그동안 논의되지 않았던 다양한 맥락 속에서 작가와 그가 남긴 유산을 살펴보는 시간을 가질 수 있다.

본 전시회는 한국 현대 건축 전시를 꾸준히 기획해 온 국립현대미술관이 김중업건축박물관과 공동으로 준비했으며, 건축가 김중업의 생애 전반을 조망하는 첫 대규모 전시이다.

이번 전시는 한국 건축가 연구의 출발점으로 △김중업 매트릭스(Kim Chung-up Matrix) △세계성과 지역성(Globalism and Localism) △예술적 사유와 실천(Artistic Thinking and Practice) △도시와 욕망(City and Desire) △기억과 재생(Memory and Regeneration)으로 구성된다.

김중업 건축가는 1922년 평양에서 출생해 르코르뷔지에 아틀리에에서 실무를 한 뒤 한국전쟁 이후 초토화된 한국 땅에서 한국적 모더니즘을 구현하고자 했으며, 임시수도 부산에서 만난 예술가들과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오랜 기간 협업을 진행했다.

또한, 한국에서 최초로 건축 전시회를 열기도 한 김중업은 건축을 건물로 한정하지 않고 담론의 문제로 보고 예술매체에 대한 깊이 있는 연구를 이어왔다.

전시는 내달 16일까지 이어지며, 전시를 통해 김중업의 작품 도서, 드로잉, 사진, 필름 등 총 300여 점을 볼 수 있다.

관람료는 2000원이며, 전시 관련 기타 자세한 사항은 국립현대미술관 홈페이지(http://www.mmca.go.kr)를 참고하면 된다.